바보 같은여행 > 자유게시판

본문 바로가기

사이트 내 전체검색

자유게시판

바보 같은여행

작성일 19-02-18 12:27

페이지 정보

작성자한소미 조회 5,342회 댓글 0건

본문

MI0fm0f.jpg

 

바보 같은여행

 

바보처럼 쓸쓸히

돌아와 버렸다

 

그 무엇 하나 버리지

못한 채 바보처럼

제 자리로 돌아와 버렸다

 

부질 없는 욕망도

죽을 것 같은 아픔도

깊디 깊은 슬픔도

 

아무것도 비우지도

아무것도 버리지도 못한 채

또 제 자리로 돌아 왔다

 

비우기 위해

버리기 위해

먼 길 떠났는데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Copyright © karfcenter.or.kr. All rights reserved.
PC 버전으로 보기